시간여행🛸0000년 10월 1일

세계 채식인의 날   [글 : 정명희 녹색연합 전문위원] <시간여행>은 과거로 거슬러가 언젠가 벌어졌던 환경문제를 다시 살펴봅니다. 어떤 문제는 해결되었고, 어떤 문제는 여전히 풀리지 않았습니다. 그때와 지금 무엇이 달라졌는지 함께 차근차근...

채식하는 이유

⁕ 이 달의 책 : 채식하는 이유 ⁕ 저자 : 황윤, 최훈, 안백린, 전범선, 이의철 ⁕ 출판사 : 나무를 심는 사람들 함께 나누고 싶은 문장 “지금 당장 고기를 끊지않아도 괜찮아요. 한달에 몇번만 육식을 하고 나머지는 채식을 하는 식으로 자신이 할 수있는 선을 정하면 됩니다. 한사람의 백 발자국보다 열 사람의 열 발자국이 훨씬 더 큰 변화를 만듭니다. 개인의 완벽한 실천보다 우리사회가 고기 중독에서 벗어나 채식을 지향하는 사회로 스위치를 바꾸는 것이 중요합니다.”...

10월엔 동물권 행동!

10월은 독서의 계절? 10월은 비거니즘, 동물권의 계절! 감염병이 저물어가고 사람들이 점점 밖으로 나오기 시작해요. 마스크를 꼭 쓰지 않아도 되니 야외 활동도 많아지고요. 채식 재밌게 하는 사람들은 다 모이는 곳! 한 번 놀러가보세요!  비건 페스티벌 <VEGAN NOW! 2022> 3년 만에 열리는 비건 페스티벌 코리아! 요즘 지역에서도 크고 작은 비건 축제들이 열리고 있어요. 이번 비건페스티벌 코리아에는 녹색연합도 부스를 차립니다! 🥰 어떤 부스를 차릴지...

시간여행🛸1987년 9월 16일

오존층 보호의 날을 기념하며 30여 년 전 1990년대엔 종종 ‘남극 하늘에 구멍이 뚫렸다’ 같은 언론 기사를 자주 볼 수 있었습니다. 실제로 남극 상공을 보여주는 그래픽 이미지 자료엔 몇 년 전과 비교했을 때 확연하게 커진 푸른색 구멍이 있었습니다. 그 구멍은 성층권의 오존이 희박해진 부분을 나타낸 것인데, 20세기 말 우리에게 닥칠 암울한 미래의 상징 같아 보였죠. 오존이란? 오존은 질소산화물이나 휘발성유기화합물이 자외선을 만나 만들어지는 대표적인 대기오염 물질입니다....

90310을 기억하며

① 구조받았으나 살아남지 못한 존재  올여름, 폭염과 폭우 속에서 알려지지 않은 채 숨을 거둔 존재들이 있다. 기후재난으로 인한 피해를 알리는 뉴스 속에서 이들은 축사 안에서 숨을 헐떡이며 간신히 목숨을 부지하고 있을 뿐이다. 돼지와 닭은 땀샘이 없어 사람보다 더위에 취약하지만, 기온보다 2도 정도 더 높은 축사 안에 산다. 올 7월엔 제주의 한 축사에서 온도를 낮추는 장비 사용량이 급격히 늘어 발생한 정전으로 닭 1천여 마리가 죽었고, 8월 제주에선 폭염으로 돼지...